‘꽃놀이패’ 경리, 서장훈에 “오빠는 볼 때마다 화가 나 있어”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꽃놀이패'

‘꽃놀이패’

나인뮤지스 경리가 돌직구를 날렸다.

12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꽃놀이패’에서는 경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안정환은 “나는 경리를 잘 모르는데, (강)호동이 형이 극찬을 했다”고 말했다. 유병재 역시 한 마디 하려고 하자 서장훈은 “아저씨”라고 저지했다. 앞서 서장훈은 유병재에게 화가 나 있던 상황.

이에 경리는 “오빠는 볼 때마다 화가 나 있다”라고 돌직구를 날렸고, 서장훈은 당황한 듯이 고개를 저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