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강남제비, 2연승 위한 방어전 펼친다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MBC '복면가왕' 강남제비 / 사진제공=MBC

MBC ‘복면가왕’ 강남제비 /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강남제비의 방어전 무대가 펼쳐진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가왕을 노리는 복면 가수들의 도전과 이를 방어하는 강남제비의 대결이 그려진다.

강력한 여성 도전자의 무대에 연예인 판정단은 “노래를 다스리는 분이다”, “노래할 때, 단점을 찾을 수 없다”, “사람의 심장을 뛰게 한다”며 감탄을 연발했다. 특히 김구라는 “제비는 여자를 조심해라”라며 촌철살인 충고를 아끼지 않았다.

가왕 도전자들의 화려한 무대가 끝난 후 강남제비는 갑자기 식은땀이 나고, 떨리기 시작했다며 안절부절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곧 마음을 다잡고 “제 무대도 오늘 셉니다”라며 만만치 않은 방어전 무대를 예고해 왕좌 사수에 대한 굳은 의지를 선보였다.

감미로운 목소리로 판정단을 매료시킨 강남제비의 방어전 무대에 “가왕이 뭔지 이해가 간다”, “너무 새롭고 신선하고 세련됐다”며 연예인 판정단들의 극찬이 쏟아졌다.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