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오승훈, 드라마·예능·연극까지 ‘접수 완료’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오승훈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오승훈 /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오승훈이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오승훈은 SBS 월화드라마 ‘피고인’에서 차민호(엄기준)의 조력자 김석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김석은 차민호에게 무조건적인 충성을 다하며, 기억을 찾고 진실을 밝히려는 박정우(지성)를 방해하는 인물이다.

지난 14회 방송분에서는 김석이 차민호의 지시로 성규(김민석)를 협박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김석은 칼에 찔려 피를 흘리는 성규에게 거짓 증언을 강요하며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이어 박정우의 딸 하연(신린아)을 잡기 위해 다급한 표정으로 차의 핸들을 꺾으며 추격하며 극에 한껏 몰입하게 만들었다.

김석을 연기하는 오승훈은 존재감 넘치는 악역 연기를 선보이며, 극에서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오승훈은 카리스마 있는 눈빛과 날렵한 몸짓으로 추격전을 스릴감 있게 소화해내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오승훈은 드라마뿐만 아니라 예능과 연극에서도 활약하고 있다. 오승훈은 tvN ‘버저비터’에서는 뛰어난 실력과 부드러운 리더쉽으로 팀 Y를 3연승으로 이끌며 연일 화제의 인물로 떠오르고 있다. 또 연극 ‘나쁜자석’에서도 고든 역에 캐스팅 돼 싱크로율 100%를 자랑하는 외모와 연기력을 자랑했다. 이처럼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 중인 신예 오승훈의 행보에 기대가 모아진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