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박진희, 판사 남편 향한 무한 애정 과시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박진희, 김형규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박진희, 김형규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배우 박진희, 방송인 김형규가 사랑꾼 면모를 드러낸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화이트데이를 맞이해  ‘럽생럽사! 사랑꾼 전성시대’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번 특집에는 김형규, 박재우, 황제성, 양세찬, 그리고 나르샤의 남편 황태경이 출연한다.

더불어 기존 MC인 박소현의 부상으로 박진희가 일일 MC에 나선다. 당시 박진희는 첫 출연을 하자마자 남편 자랑으로 스튜디오를 뜨겁게 달궜다. 이에 기존 MC 박나래는 더욱 짓궂은 질문으로 박진희를 당황케 했다고. 그럼에도 박진희는 능수능란하게 대처하며 판사인 남편 사랑을 드러내 미혼의 3MC를 부럽게 했다.

한편 김윤아의 남편 김형규 역시 아내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김형규는 방송 당일 김윤아를 처음 만났을 때 입었던 옷을 그대로 입고 나와 출연진을 놀라게 했고, 더불어 김윤아와의 여러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달달함을 발산했다.

김형규는 현재 김윤아 소속사 실장으로 아내와 자우림밴드의 스케쥴을 총괄하고 있다. 그는 기존 직업인 치과의사와 아내 뒷바라지까지 동시에 하는 모습을 공개하며 여심을 자극할 예정이다.

‘비디오스타-럽생럽사! 사랑꾼’ 특집은 오는 1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