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거너사’ 이현우-조이, 두근두근 전화번호 교환 장면 포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현우, 조이/사진=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 조이/사진=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이현우와 조이의 두근두근 전화번호 교환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는 3월 20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연출 김진민, 극본 김경민)(이하 ‘그거너사’)는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이현우)과 그에게 첫 눈에 반한 비타민 보이스 여고생 윤소림(조이)의 순정소환 청량로맨스. ‘결혼계약’, ‘달콤한 인생’, ‘개와 늑대의 시간’ 등을 통해 섬세한 연출력을 보여준 김진민 감독의 2017년 신작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현우는 극중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 역을, 조이는 이현우에게 첫 눈에 반해 거침없이 직진하는 첫사랑 직진녀 ‘윤소림’ 역을 맡았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에는 이현우(강한결)와 조이(윤소림)가 서로의 전화번호를 교환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는 이현우와 조이의 두 번째 만남을 담은 장면이다. 특히 꿈에 그리던 이현우를 만나 설레 하는 조이와 갑작스러운 그의 등장에 당황한 이현우의 극과 극 표정이 눈길을 끈다.

조이는 해맑은 미소를 지으며 이현우에게 자신의 휴대폰을 내밀고 있다. 이어 이현우에게 자신의 번호를 찍어 주며 두 뺨을 발그레 붉혀 러블리 매력을 터트린다. 무엇보다 번호를 누르는 이현우의 손에 시선을 고정한 채 얼굴에 웃음꽃을 피운 조이의 모습이 그가 느끼는 설렘을 고스란히 전한다.

반면, 이현우는 조이의 깜짝 등장에 어안이 벙벙한 표정을 짓다가 이내 상황이 파악된 듯 희미한 미소를 지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어 조이의 번호를 저장하는 이현우의 모습이 포착돼 두 사람 사이에 핑크빛 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그거너사’는 3월 20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