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도경완 “조세호, 물질적으로 풍족했던 친구”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아나운서 도경완 / 사진=KBS2 '해피투게더' 캡처

아나운서 도경완 / 사진=KBS2 ‘해피투게더’ 캡처

‘해피투게더’ 아나운서 도경완이 조세호에 대해 밝혔다.

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에서는 도경완이 조세호의 학창시절을 밝혔다.

도경완은 조세호에 대해 “저희 학년에서는 마스코트 같은 친구였다. 인기도 많았고, 여기저기 안 끼는 곳이 없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도경완은 “물질적으로 풍족한 친구였다”라고 회상했고, 조세호는 “지금 와서 고백인데 엄마 지갑에 손을 많이 댔다”라고 폭탄 고백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