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준, 법정에서 위증 “정경호가 류원 목 졸라 죽였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최태준/사진=MBC '미씽나인' 방송화면

최태준/사진=MBC ‘미씽나인’ 방송화면

‘미씽나인’ 최태준이 법정에서 위증을 했다.

9일 방송된 MBC ‘미씽나인'(연출 최병길, 극본 손황원)에서는 최태호(최태준)이 법정에서 서준오(정경호)가 윤소희(류원)의 살인범이라고 위증하는 모습일 그려졌다.

이날 최태호는 서준오가 윤소희를 죽이는 장면을 목격했다며 “그날밤 혼자 밖에 나간 소희가 걱정돼서 찾고 있었는데 뒤따라오던 서준오가 갑자기 소희 목을 조였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최태호는 “서준오는 소희의 목을 한치의 망설임도 없이 끝까지 졸랐습니다”라고 덧붙였고, 함께 법정에 참석했던 서준오는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