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남성미+소년미 다 된다…’무비’X’언젠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비투비 / 사진='엠카운트다운' 방송 화면 캡처

비투비 / 사진=’엠카운트다운’ 방송 화면 캡처

보이그룹 비투비(BTOB)가 화려하게 컴백했다.

비투비는 9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신곡 ‘무비(MOVIE)’와 ‘언젠가’를 최초로 공개했다.

먼저 발라드곡 ‘언젠가’ 무대에서 멤버들은 블랙의 수트를 입고 무대에 올랐다. 이들은 수준급 가창력으로 정적이면서도 리드미컬한 곡을 소화했다.

이어진 ‘무비’에선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무대 위를 놀이터처럼 뛰어 놀았다. 개성을 드러내면서도 흐트러짐 없는 칼군무가 눈길을 끌었다.

타이틀곡 ‘무비’는 멤버 정일훈이 작사-작곡-편곡에 참여한 곡으로 건반과 브라스 편곡 위주의 펑크 스타일 댄스 곡이다. 상처 입은 한 여인의 모습에 반한 남자의 이야기로, 뻔한 멜로 영화의 사랑 이야기처럼 낭만적으로 사랑 하겠다는 남자다운 가사와 에너지 넘치지만 신사적인 모습을 어필하는 노래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