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신비 “‘핑거팁’ 안무, 특히 힘들어…계속 달린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컬투쇼' / 사진=방송 화면 캡처

‘컬투쇼’ / 사진=방송 화면 캡처

여자친구 신비가 ‘핑거팁’ 안무에 대해 “힘들다”고 말했다.

여자친구는 9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했다.

이날 여자친구는 신곡 ‘핑거팁’ 라이브를 선보였고, 컬투는 “이번 춤이 어렵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신비는 “우리 안무는 항상 힘들었다. 그런데 이번 안무는 특히나 쉬는 구간이 없다. 계속 달리니 숨이 차더라”라고 토로했다.

멤버들 중 누가 가장 힘드냐는 질문에는 은하가 신비를 지목했다. 은하는 “신비가 댄스 담당이다. 춤을 쉬지 않고 춘다. 아마 제일 힘들 거다”라고 걱정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