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MG 엘로, 4월 영국·프랑스서 첫 단독 공연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엘로 공연 포스터 / 사진제공=AOMG

엘로 공연 포스터 / 사진제공=AOMG

AOMG 소속 뮤지션 엘로(ELO), 유럽으로 향한다.

지난해 첫 EP앨범 ‘8 Femmes’를 발표, 알앤비(R&B)&소울(Soul)을 기반으로 본인만의 음악적 스펙트럼을 선보인 엘로가 오는 4월 유럽 2개 국가에서 첫 단독 공연을 가진다.

내달 17일 영국의 런던과 18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릴 이번 엘로의 유럽 단독 공연을 위해 레이블 AOMG의 DJ 펌킨(Pumkin)도 함께 할 예정이다.

소속 레이블 AOMG는 “유럽 2개 도시에서 엘로의 첫 단독 공연을 열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 투어에 이어 올해 다양하게 선보일 예정인 엘로의 음악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엘로는 지난 2월 레이블 AOMG의 ‘AOMG 콘서트 2017 팔로우 더 무브먼트(AOMG Concert 2017 Follow The Movement)’를 성황리에 마쳤으며, 현재 런던과 파리에서 열릴 단독 공연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