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첫 티켓 오픈 ‘성공적’..예매순위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인터파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예매순위 캡처

사진=인터파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예매순위 캡처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가 티켓오픈 첫날 예매순위 1위를 기록하며 흥행을 예고했다.

지난 8일 2시 인터파크에서 1차 티켓을 오픈 한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는 티켓오픈 이틀째인 현재까지 예매순위 1위를 유지하며 올해 최고의 기대작 임을 입증했다.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는 뮤지컬 배우 옥주현과 박은태의 원캐스팅으로 주목받으며 관객의 기대를 받고 있는 작품이다.

지난 2014년 브로드웨이에서 초연됐으며 초연 당시 음악 관련 상을 모두 거머쥘 정도로 음악성을 인정 받았다. 최근 로버트 킨케이드로 분한 남자 주인공 박은태가 부른 ‘It All Fades Away’가 공개돼 공연에 대한 기대를 한층 높였다.

오는 4월 15일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하는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는 옥주현, 박은태 뿐만 아니라 박선우 이상현 유리아 김나윤 김민수 김현진 송영미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