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날개를 달았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구구단 / 사진=각종 음악방송 캡처

구구단 / 사진=각종 음악방송 캡처

걸그룹 구구단이 컴백 첫 주 무대를 성공적으로 펼치며 본격적인 활동에 날개를 달았다.

구구단은 지난달 27일 두 번째 미니음반 ‘나르시스(Act.2 Narcissus)’를 내놓고 음악 방송에서 컴백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컴백 첫 주, 각 무대마다 다른 느낌을 주는 ‘나 같은 애’를 선사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저마다의 개성을 살린 무대 의상을 입고 등장, 안정적인 호흡과 탄탄한 가창력 그리고 자신감까지 뽐내며 호응을 얻었다.

구구단의 이번 신곡 ‘나 같은 애’는 처음 보는 남자에게 반한 소녀가 자신의 매력을 적극적으로 표현하는 곡이다. 신나는 비트와 반복되는 후렴구 가사는 한 번 들으면 뇌리에 박힐 정도로 강한 중독성을 자랑한다. 여기에 구구단의 세련되고 절제된 퍼포먼스가 곡의 매력을 배가시킨다는 평이다.

무엇보다 이들은 지난 7일 방송된 SBS MTV ‘더 쇼’에서 컴백 일주일 만에 2위에 이름을 올리며 ‘대세’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신곡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어 향후 성과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