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1000만 돌파.. 亞 레이블 최초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SM 공식 유튜브 채널 SMTOWN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SM 공식 유튜브 채널 SMTOWN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의 공식 유튜브 채널 ‘SMTOWN’이 아시아 음악 레이블로서는 최초로 유튜브 구독자 수 1000만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유튜브 ‘SMTOWN’ 채널은 지난 8일 오후 2시경 구독자 수 1000만(금일 오전 9시 기준 10,004,278명)을 돌파했으며, 한국은 물론 아시아 음악 레이블 최초의 기록인 만큼, K-POP을 이끄는 아시아 No.1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입증했다.

또한 ‘SMTOWN’ 채널은 전체 구독자의 90% 이상이 외국인으로 구성되어, SM의 글로벌한 브랜드 파워를 다시 한 번 실감케 한다.

지난 2009년 6월 개설된 ‘SMTOWN’ 채널은 SM 소속 아티스트들의 다채로운 영상 콘텐츠를 만날 수 있는 채널로, 슈퍼주니어 ‘Mr. Simple’, 소녀시대 ‘Gee’, ‘The Boys’, ‘I GOT A BOY’, 태연 ‘I’, 에프엑스 ‘Electric Shock’, 엑소 ‘중독’, ‘으르렁’, ‘Monster’ 등의 뮤직비디오가 조회수 1억을 돌파하는 기록을 세웠으며, 전 세계 음악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어 앞으로의 성장이 더욱 기대를 모은다.

한편, ‘SMTOWN’ 채널은 2011년 아시아 엔터테인먼트 채널 조회수 1위에 올랐으며, 2014년 가장 성장한 한국 유튜브 채널에 선정된 바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