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X정혜영 부부, 위기가정 아동 위해 1억 원 기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션, 정혜영 부부 / 사진제공=YG

션, 정혜영 부부 / 사진제공=YG

션-정혜영 부부가 위기가정 아동교육을 위한 1억 원의 기부금을 쾌척했다.

지난 8일 션-정혜영 부부는 홀트아동복지회를 방문, 위기가정 아동교육비 지원 프로그램인 ‘2017 꿈과희망지원’에 1억 원을 기부했다.

홀트아동복지회 홍보대사로 활동해온 션과 정혜영 부부는 ‘꿈과희망지원’에 매년 1억원을 9년째 기부했으며, 지금까지 대학생 장학금 지원 등으로 홀트아동복지회에 총 13억원을 후원해왔다.

션은 “아이들이 환경 때문에 자신의 꿈을 포기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으로 ‘꿈과희망지원’을 시작했다. 나중에 이 아이들이 성장했을 때, 내가 정말 열심히 한다면 꿈을 이룰 수 있다는 마음을 가졌으면 한다. 또 아내가 항상 같은 마음으로 함께해줘서 너무 감사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꿈과희망지원’은 위기가정 아동의 균등한 교육기회를 보장하기 위한 홀트아동복지회의 프로그램으로 션-정혜영 부부의 기부로 시작됐다. 2009년 전국 위기가정아동 100명을 지원하기 시작한 이래, 이 뜻에 공감하는 후원자들의 참여로 현재 300명의 아동의 교육비를 지원하고 있다.

한편, 션과 정혜영 부부는 현재까지 약 45억원에 달하는 기부금을 홀트아동복지회, 승일희망재단, 컴패션, 푸르메재단, 세브란스병원 등 도움이 필요환 여러 곳에 전하며 참된 기부 문화 전파에 힘쓰고 있다. 이외에도 매년 연탄배달 봉사활동,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위한 기부 활동, 화보 수익금 기부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선행에 앞장서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