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과장’ 남상미 “남궁민, 남자로서 내 스타일 아냐”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김과장'

‘김과장’

‘김과장’ 남상미가 남궁민에게 선을 그었다.

8일 방송된 KBS2 ‘김과장’에서는 오광숙(임화영)이 윤하경(남상미)와 김성룡(남궁민)의 이름에 얽힌 이야기로 수다를 떠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광숙은 윤하경에게 남자로서 김성룡에 대해 물었고, 윤하경은 “남자로서 내 스타일 아니다”고 말했다.

오광숙은 “둘이 자주 붙어 있기도 하고”라고 했고, 윤하경은 “자꾸 엮고 그러지 마셈”이라고 전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