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 차세찌와 열애 인정 “좋은 만남 가지고 있다” 깜짝 발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한채아,비정규직 특수요원

배우 한채아가 8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점에서 열린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감독 김덕수·제작 스톰픽쳐스코리아)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열애설 이야기를 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한채아가 차세찌와의 열애를 인정했다.

한채아는 8일 서울시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감독 김덕수)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이날 한채아는 “오늘이 개인적인 자리가 아닌데 배우 분들과 감독님께 양해를 구하고 말씀을 드리겠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얼마전에 열애설이 보도 됐었는데, 회사와 사생활에 관한 소통을 하지 않아서 입장 차이가 있었던 것 같다”며 “회사 입장에서는 영화의 개봉을 앞두고 나로 인해서 영화에 피해를 주면 안된다는 생각에 그렇게 했던 것 같은데, 내 입장에서는 열애설이 난 분과 좋은 만남을 가지고 있는 게 사실이다”라고 차세찌와의 열애설을 인정했다.

또한, “그분의 가족분들도 유명하신 분들이어서 불편을 끼치지 않고 싶었고, 보호해주고 싶은 마음이 컸다”며 “앞으로 예쁘게 잘 만날테니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지난 2일 한채아와 차세찌의 열애설이 불거졌으나 한채아의 소속사 측은 “친한 누나 동생 사이일 뿐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다”라고 부인한 바 있다.

‘비정규직 특수요원’은 보이스피싱 일망타진을 위한 국가안보국 댓글 요원 장영실과 경찰청 미친X 나정안의 불편하고 수상한 합동수사를 그린 언더커버 첩보 코미디. 16일 개봉.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