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앙코르 팬 사인회 개최 “팬 사랑에 감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드림캐쳐 / 사진제공=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드림캐쳐 / 사진제공=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드림캐쳐가 앙코르 팬 사인회를 열고 사랑에 보답한다.

드림캐쳐는 오는 12일 오후 4시 서울 용산구의 동자아트홀에서 데뷔 싱글 ‘악몽(惡夢)’ 발매 기념 팬 사인회를 개최한다.

앞서 드림캐쳐는 지난 4일과 5일 팬 사인회를 끝으로 공식 활동을 마무리했지만 팬들의 요청에 힘입어 한 차례 더 팬 사인회를 갖게 됐다. 멤버들은 이 자리에서 미처 다하지 못했던 감사의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해피페이스 엔터테인먼트는 “한번이라도 더 팬들과 만나는 자리를 마련하고픈 드림캐쳐의 소원이 이뤄지게 됐다. 이 자리를 만들 수 있게 성원해주신 팬 여러분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 항상 여러분의 사랑에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는 드림캐쳐가 되겠다”고 전했다.

드림캐쳐는 지난 1월 13일 정오 ‘악몽’을 발매한 이후 타이틀곡 ‘체이스 미(Chase Me)’로 약 8주 동안 활동하며 바쁜 나날을 보냈다. 특히 강렬한 메탈 록 사운드와 파워풀한 댄스 등 기존 걸그룹과는 차별화된 퍼포먼스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