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뜬다’ 안정환-김용만, 이번에도 룸메이트 당첨 ‘질긴 인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안정환과 김용만이 또 룸메이트가 됐다.

7일 방송된 JTBC ‘뭉쳐야 뜬다’에서는 캄보디아에서 룸메이트를 정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안정환과 김용만은 지난번 여행에 이어 또 다시 룸메이트가 됐다. 이에 안정환은 김용만에게 “그냥 결혼하자 나랑. 이렇게 된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안정환은 “내가 섞었는데 어떻게 이렇게 됐냐. 진짜 짠 줄 알겠다”고 신기해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