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넷 측 “‘슈퍼스타K’ 올해 쉰다… 폐지는 NO!”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슈퍼스타K 2016 포스터 7인심사위원 (low)

‘슈퍼스타K’가 올해는 방송을 하지 않는다.

Mnet 측 관계자는 7일 텐아시아에 “올해 라인업에 ‘슈퍼스타K’는 없다”고 밝혔다.

이어 “폐지는 아니고, 내부적으로 논의가 오가고 있는 중”이라고 짧게 설명했다.

한편 지난 2009년 첫 시즌을 방송한 ‘슈퍼스타K’는 서인국·허각·울랄라세션·버스커버스커·로이킴·딕펑스·박재정·박시환·곽진언·김필 등 스타를 배출한 국내 오디션 프로그램. 하지만 시즌이 거듭될수록 부진도 계속되면서 존속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지난해 ‘슈퍼스타K8’이 아닌 ‘슈퍼스타K 2016’으로 이름을 바꿔서 선보였으나, 대중들은 반응하지 않았고 결국 올해 방송을 포기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