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동뮤지션, 콘서트 추가 공연 또… 8일간 8회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악동뮤지션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악동뮤지션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남매 듀오 악동뮤지션이 또 한번 단독콘서트 ‘일기장’의 추가 공연을 확정지었다.

악동뮤지션은 7일 정오 공식 SNS채널을 통해 3월 23일 오후 8시 공연의 초대장 이미지를 공개, 추가 공연 확정 소식을 전했다.

이번 추가 공연 확정은 지난 7회차(3월 30일) 공연 추가에 이은 두 번째로 악동뮤지션의 뜨거운 인기를 다시 한번 확인하게 했다.

이로써 악동뮤지션은 오늘 추가된 3월 23일 공연과 더불어 3월 24일, 25일, 26일, 30일, 31일, 그리고 4월 1일, 2일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8일에 걸쳐 8회의 콘서트를 개최한다.

악동뮤지션의 단독 콘서트 ‘일기장’은 악동뮤지션이 삶에 대한 다양하고 독특한 시선을 일기장에 담아내듯 솔직하게 풀어낸 테마로 진행된다.

또 이번 콘서트는 찬혁의 시선으로 바라본 ‘찬혁일기’와 수현의 일기를 바탕으로 꾸민 ‘수현일기’, 악동뮤지션의 이야기를 중심으로 한 ‘악뮤일기’ 3가지 콘셉트로 꾸며질 예정이어서 팬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3월 23일 추가 공연의 티켓 예매는 오는 3월 9일 오후 8시부터 멜론티켓을 통해 진행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