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성, 월정교도소 탈출기…공포탄도 멈추지 못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SBS '피고인'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피고인’ 방송화면 캡처

‘피고인’ 지성이 탈옥에 성공했다.

6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피고인'(극본 최수진 최창환, 연출 조영광 정동윤)에서는 박정우(지성)의 교도소 탈옥기가 그려졌다.

박정우는 윤태수(강성민)의 도움을 받아 가까스로 교도소 밖을 나갔다. 하지만 이내 교도소장(손광업)이 정우의 탈옥을 알아차렸고, 이들의 위치는 탄로났다. 길을 가던 중 박정우는 경찰을 만나 총을 맞았지만 이는 공포탄이었다. 일어난 박정우는 경찰을 제압하고 무사히 약속 장소인 폐공장으로 향했다.

정우의 탈옥에 월정교도소는 발칵 뒤집혔고, 수색에 나섰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