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신민아, 이제훈과 달달 “아직 설레는지 확인하고 싶어”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신민아, 이제훈 / 사진=tvN '내일 그대와' 캡처

배우 신민아, 이제훈 / 사진=tvN ‘내일 그대와’ 캡처

‘내일 그대와’ 신민아와 이제훈이 달달한 아침을 맞았다.

3일 방송된 tvN ‘내일 그대와‘(연출 유제원 극본 허성혜)에서는 송마린(신민아)과 유소준(이제훈)이 서로에 대한 애정을 전했다.

송마린과 유소준은 침대에 누워 서로를 다정히 바라봤다. 송마린은 “야성미를 추가해봐. 그것만 살짝 들어가 줘도 느낌 괜찮을 거 같다”고 장난쳤다. 이에 유소준은 “내 야성미 나오면 너 감당 못해. 나 완전 짐승이다”라고 응했다.

이어 송마린은 유소준에게 “자꾸 확인하고 싶다. 나를 좋아하는지, 내가 슬슬 질리지는 않은지, 나한테 아직 설레는지”라고 불안해했다.

유소준은 “변하지나마. 난 매일매일 네가 더 좋아지고 있으니까. 너나 변하지 말라고”라고 말하며 송마린을 달랬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