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팬 사인회 개최…4·5일 양일 진행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드림캐쳐 / 사진제공=해피페이스 엔터테인먼트

드림캐쳐 / 사진제공=해피페이스 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드림캐쳐가 팬들에게 데뷔 활동의 마지막 인사를 건넨다.

드림캐쳐는 4일과 5일과 양일 간, 각각 신세계백화점 인천점과 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 데뷔 싱글 ‘악몽(惡夢)’ 발매 기념 마지막 팬 사인회를 갖는다.

멤버들은 이 자리에서 그간 사랑을 보내준 팬들과 직접 만나 감사의 메시지를 전하는 한편, 잠시 동안의 이별에 대한 아쉬움을 달랠 예정이다.

드림캐쳐는 지난 1월 13일 정오 ‘악몽’을 발매한 이후 타이틀곡 ‘체이스 미(Chase Me)’로 바쁜 나날을 보내왔다. 이들은 금주 음악 프로그램 출연을 끝으로 데뷔 싱글 활동을 마무리하고 다음 발걸음을 위한 담금질에 들어간다.

해피페이스 엔터테인먼트는 “8주라는 짧지 않은 기간 동안 드림캐쳐에게 응원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남은 활동에 최선을 다하는 것은 물론 더욱 나은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