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구봉구·하동균, ‘그래 사랑이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길구봉구·하동균 신곡 뮤직비디오 티저 / 사진제공=뮤직웍스

길구봉구·하동균 신곡 뮤직비디오 티저 / 사진제공=뮤직웍스

듀오 길구봉구와 가수 하동균의 신곡 ‘그래 사랑이었다.’의 뮤직비디오 티저 이미지가 공개됐다.

티저 이미지에는 몽환적인 분위기 속 길구봉구, 하동균의 실루엣 담겨있고 흐릿하게 보이는 얼굴 표정과 전체적인 모습에서 애절함이 묻어나온다.

‘그래 사랑이었다.’의 뮤직비디오는 하동균 솔로 곡 ‘Run’과 ‘매듭’의 뮤직비디오를 만든 정동훈 감독이 연출을 맡았고 음악과 아티스트들의 장점을 살리기 위해 힘을 더했다.

길구봉구와 하동균의 첫 컬래버레이션 곡 ‘그래 사랑이었다.’는 하동균이 작곡가 파이브어클락, 송영민과 직접 작사에 참여했다. 하동균의 힘 있는 보컬과 그 뒤를 잇는 길구봉구의 매력적인 보이스가 완벽한 조화를 이룬다.

오는 8일 정오 음원과 뮤직비디오가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