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한채아 “성혁과 커플 연기, 땀이 흥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라디오스타' 한채아, 성혁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한채아, 성혁 / 사진제공=MBC

배우 한채아가 커플 연기를 함께한 성혁을 폭로했다.

한채아는 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과거 KBS1 ‘당신만이 내 사랑’에서 커플로 연기 호흡을 맞춘 성혁에 대해 “긴장하면 땀을 많이 흘린다”고 알렸다.

그는 “손을 잡거나 스킨십이 많았는데 그때마다 (땀이) 흥건했다”고 설명해 폭소케 했다. 성혁은 “긴장해서가 아니라 원래 땀이 많다. 지금도 난다”며 당황해했다.

한편, 한채아는 “성혁이는 회식비를 잘 낸다. 내고 나서도 생색을 내지 않는 스타일”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성혁은 “저는 제가 내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