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플러스스타 재팬 콘서트①] 초신성 성제, 화려한 귀환..日 입지 굳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지난 26일 오후 일본 사이타마현 오오미야 소닉시티대홀에서 텐플러스스타재팬 창간 기념 콘서트에 오른 초신성 성제/ 사진=텐아시아

지난 26일 오후 일본 사이타마현 오오미야 소닉시티대홀에서 텐플러스스타 재팬 콘서트에 오른 초신성 성제/ 사진=텐아시아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건 모두 여러분들 덕분이다. 오는 5월 좋은 소식이 있을 것 같으니 기대해달라.”

그룹 초신성 성제의 말이다.

성제는 지난 26일 오후 일본 사이타마현 오오미야 소닉시티대홀(大宮ソニックシティ 大ホ-ル)에서 열린 글로벌 매거진 텐플러스스타(10+STAR)의 일본판 ‘텐플러스스타재팬 콘서트’에 참여했다.

이번 ‘텐플러스스타 재팬’ 콘서트는 글로벌 매거진 텐플러스스타를 발간하는 코리아엔터테인먼트그룹과 일본 아이에스필드(IS FIELD, 대표 시마다 쓰요시)가 공동으로 주최했다.

 

이날 공연은 오후 2시와 6시, 각각 1부와 2부로 나뉘어 총 2회로 진행됐다. 성제는 1, 2부 모두 출중한 가창력과 여유 넘치는 무대 매너, 일본어 실력까지 뽐내며 좌중을 휘어잡았다.

초신성 성제/ 사진=텐아시아

초신성 성제/ 사진=텐아시아

‘It’s Time’ ‘BLIND’로 화려하게 등장한 성제는 ‘YES MAN’을 연이어 열창했다. 모두 화려한 군무가 돋보이는 무대 구성으로 팬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무엇보다 군대에서 팬들을 생각하면서 만들었다는 발라드곡 ‘아리가또우(ありがとう)’도 선사, 순식간에 전혀 다른 모습을 보여주며 보는 재미를 높였다. 아울러 무대에서는 처음 공개하는 MBC 드라마 ‘불야성’의 OST ‘그날처럼’를 열창해 특별함을 더했다.

그는 무대마다 팬들과 호흡했고, 반응도 살뜰히 살피며 교감했다. 과연 데뷔 10년 차의 연륜이 고스란히 느껴졌다.

성제는 “군복무를 마치고 여러분 덕분에 바쁜 나날을 보냈다. 팬미팅부터 투어 콘서트, 그리고 뮤지컬, 영화 촬영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오는 5월 좋은 소식이 있을 것 같다. 기대해도 좋다”고 덧붙여 객석의 뜨거운 함성을 이끌어냈다.

성제는 ‘A-YO’와 초신성의’ 아이오 사케부(愛をさけぶ)’로 팬들의 호응을 이끌어내며 ‘텐플러스스타 재팬 콘서트’의 대미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