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전소미, 아빠 매튜와 좌충우돌 ‘실내 클라이밍’ 도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마리텔' 전소미 / 사진제공=MBC

‘마리텔’ 전소미 / 사진제공=MBC

전소미가 아빠와 함께 클라이밍을 배운다.

전소미는 오는 25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서 아빠 매튜와 함께 ‘암벽 여제’ 김자인 선수에게 클라이밍을 배운다.

Mnet ‘프로듀스 101’ 최종 1위로 아이오아이에 합류했던 전소미는 최근 아이오아이 활동을 마치고 각종 예능에서 상큼 발랄한 매력을 발산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평소 타고난 신체와 운동 신경을 가진 전소미가 ‘마리텔’에서 ‘클라이밍’ 콘텐츠로 우승을 차지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됐다.

전소미는 최근 진행된 온라인 생방송에서 방송이 시작되자 자신의 버킷리스트가 적힌 공책을 공개하며 평소 클라이밍에 도전하고 싶었다며 세계 랭킹 1위의 ‘암벽 여제’ 김자인 선수를 초빙해 본격적으로 클라이밍 배우기에 나섰다.

전소미는 초반에 기초 단계 때 어려워했지만 타고난 운동 신경으로 클라이밍을 금방 습득하며 꽤 높고 어려운 단계 클라이밍도 성공해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한편, 전소미의 아빠 매튜가 함께 클라이밍에 도전했는데 매튜는 전소미의 옷을 입고 딸의 훈련을 방해하거나 짓궂은 장난을 치는 등 역대 ‘부녀 케미’를 선보였다.

아빠 매튜, 암벽여제 김자인 선수와 함께한 전소미의 ‘클라이밍 도전기’는 오는 25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되는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 볼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