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승현, 영화 ‘퍼즐’ 출연 확정..스크린 첫 주연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지승현/ 사진제공=한아름컴퍼니

지승현/ 사진제공=한아름컴퍼니

배우 지승현이 저예산 영화에 데뷔 후 첫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

소속사 한아름컴퍼니 측은 22일 “지승현이 저예산 영화 ‘퍼즐’에서 남자주인공 정도준 역을 맡아 데뷔 이후 첫 주연작으로 출연을 확정했다”며 “2월 크랭크인 후 한참 촬영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지승현은 추운 겨울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최선을 다해 촬영에 임하고 있으며 이런 멋진 작품에 참여할수 있어 영광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근 KBS2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홍기표로 분해 이목을 끈 지승현은 오는 3월 ‘보통사람’의 개봉도 앞두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