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현, ‘왕은 사랑한다’ 캐스팅 “매일매일 떨리고 설렌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박지현/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박지현/사진제공=나무엑터스

신예 박지현이 MBC ‘왕은 사랑한다’에 캐스팅됐다.

박지현은 MBC ‘왕은 사랑한다(제작 유스토리나인, 감독 김상협, 작가 에어본)’ 비연 역에 출연을 확정했다. 비연은 은산(임윤아)의 몸종으로, 자신을 친구처럼 아껴주는 산을 진심으로 아끼고 좋아하는 인물이다. 박지현이 친자매 이상의 우애를 지닌 산 역의 임윤아와의 어떤 케미와 호흡을 보여줄지 관심을 모은다.

박지현은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신예다. 2017년 기대작인 영화 ‘컨트롤’, ‘아리동’ 등에 연속으로 주요 배역에 캐스팅되며 충무로에서 먼저 관심을 받았다. 박지현 만의 도회적인 외모에서 풍겨 나오는 고급스러운 이미지에 안정된 연기력으로 충무로는 물론 광고, 예능, 드라마 등 앞으로의 활약이 주목된다.

박지현은 “지난주 떨리는 마음으로 드라마 첫 촬영을 마쳤다. 존경하는 많은 선배님들과 훌륭한 스태프들과 함께 촬영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 ‘비연’이 갖고 있는 슬픔과 아픔, 사랑과 행복 다양한 감정을 잘 전달하고 싶다. 드라마를 통해 시청자 분들에게 감동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린다”라고 출연 각오를 전했다.

MBC ‘왕은 사랑한다 ‘는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욕망을 그린 탐미주의 멜로 팩션 사극. 임시완-임윤아-홍종현-오민석-정보석-장영남-김호진 등 매력만점 배우들로 라인업을 완성했으며, 섬세한 연출력의 김상협 PD가 메가폰을 잡아 2017년 기대 작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100% 사전 제작으로, 올해 방송 예정.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