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승재, 탁월한 언어 능력..상위 1%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승재 /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승재 /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고지용이 아들 승재와 아동심리상담 센터를 찾았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아동심리상담 센터를 방문한 고지용, 승재 부자의 모습이 담겼다.

고지용은 이날 “승재와 조금 더 친해지기 위해 찾았다”고 방문 배경을 밝혔다. 이후 두 사람은 놀이방에서 실제 놀이를 진행하며 전문가의 검사를 받았다. 전문가는 고지용에 대해 “부정적인 표현이 많다”고 지적했다.

고지용은 에너지가 넘치는 승재를 쫓아 다니며 놀이를 진행, 금세 방전되고 말았다. 이후 그는 대화법의 개선 방향에 대해 조언을 받았다.

전문가는 또 승재를 두고 “언어에 있어서 상위 0.1%에 속한다”고 말했다. 고지용은 미소를 지으면서도 “또래의 수준에 맞춰서 자랐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