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희순·이희준 측 “영화 ‘1987’ 출연 맞다”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박희순과 이희준 / 사진=텐아시아 DB

박희순과 이희준 /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박희순과 이희준이 영화 ‘1987’ 출연을 확정했다.

박희순 측 관계자는 17일 텐아시아에 “‘1987’ 출연이 맞다”면서 “현재 세부 사항을 조율 중”이라고 밝혔다. 이희준 측 역시 출연을 확정했다고 전했다.

‘1987’은 1987년 6월 항쟁을 배경으로 한다.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을 은폐하려는 공안 당국과 사실을 밝히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다. 6월 항쟁은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의 은폐를 규탄하고 전두환의 4.13 호헌 조치 철폐를 요구한 운동으로 한국 현대사에 민주주의를 뿌리내리게 한 항쟁이다. 1987년 대통령 직선제 등 민주화를 이끌어냈다.

 박희순과 이희준 출연 확정 전에 강동원·하정우·김윤석·김태리 등이 출연을 결정했다. 유해진 역시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인 단계다.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 장준환 감독의 작품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