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텐] 이요원 “기자 역할인데 보도 장면 편집돼” 폭소 (영상)

[텐아시아=TV10영상취재팀]

배우 이요원이 극 중 뉴스 보도 장면이 편집된 사연을 전했다.

영화 ‘그래, 가족’ 언론시사회가 지난 7일 서울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 진행됐다. 현장에는 마대윤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요원, 정만식, 이솜, 정준원이 참석했다.

이날 이요원은 “기자로 나오는데 보도하는 장면이 편집됐다. 내가 (연기를) 못 했나 보다. 기자분들께 죄송하다”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한편 ‘그래, 가족’은 핏줄이고 뭐고 모른 척 살아오던 삼남매에게 막냇동생이 예고 없이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치열한 가족 탄생기를 그린 영화로 오는 2월 15일 개봉한다.

TV10영상취재팀 이수희 기자 pepee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