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K.A.R.D) 소민·지우, 개인 티저 이미지 공개…섹시+도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카드(K.A.R.D) 소민·지우 터저이미지 / 사진제공=DSP미디어

카드(K.A.R.D) 소민·지우 터저이미지 / 사진제공=DSP미디어

혼성그룹 카드(K.A.R.D)가 두 번째 프로젝트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DSP미디어 측은 7일 0시 카드의 공식 SNS를 통해 여성 멤버 전소민, 전지우의 개인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 속에는 블랙 실선으로 거칠게 질감을 표현한 몸매가 드러나는 밀착 드레스를 입고 누군가를 원망하는 듯한 시선으로 바라보고 있는 소민의 모습이 섹시하고 강렬하여 시선을 사로잡는다.

더불어 흰 블라우스에 블랙의 핫팬츠와 망사 스타킹을 입은 지우가 무언가 체념한 듯 얼굴에 한쪽 손을 기댄 채 시크하고 도도한 표정으로 앉아 있어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여기에 두 멤버들의 모습 뒷배경으로는 흐릿하게 첫 번째 싱글 ‘오나나(Oh NaNa)’ 당시 이미지가 겹쳐 보이며 이전과 달라진 이들의 변화를 짐작케 한다.

소속사 관계자는 “‘돈 리콜(Don’t Recall)’은 ‘오나나(Oh NaNa)’의 연장선상에 있는 곡이다. 앞서 달콤한 사랑의 세레나데를 노래했던 멤버들에게 어떠한 변화가 생긴 것인지 곡의 스토리에도 더욱 주목해달라”고 전했다.

카드(K.A.R.D)는 DSP미디어에서 비밀리에 준비해 온 첫 신예 혼성그룹으로, 킹(King) 에이스(Ace) 조커(jokeR) 히든(hiDDen)을 콘셉트로 작사, 작곡, 안무 창작 등 다양한 재능을 겸비한 남성 멤버 비엠과 제이셉, 여성 멤버 전소민, 전지우로 구성돼 있다.

지난해 12월 ‘오나나(Oh NaNa)’로 새로운 K팝 혼성그룹의 탄생을 알림과 동시에 3단계 데뷔 프로젝트의 첫 포문을 힘차게 열었다. 이어 그 두 번째 여정이 될 새 싱글 ‘돈 리콜(Don’t Recall)’은 오는 16일 자정 베일을 벗는다.

카드(K.A.R.D)는 8일 남성 멤버들의 개인 티저 이미지도 추가로 공개하며 계속해서 ‘돈 리콜(Don’t Recall)’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심을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