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환, ‘귓속말’ 출연 확정…권율 조력자로 활약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조달환 / 사진제공=제이와이드 컴퍼니

배우 조달환 / 사진제공=제이와이드 컴퍼니

배우 조달환이 ‘귓속말’ 출연을 확정 지었다.

조달환은 SBS 드라마 ‘귓속말’을 통해 뛰어난 언변과 머리를 가진 변호사 조경호로 변신한다.

조경호는 사법고시 패스 후 친구인 강정일(권율)의 제안으로 로펌 태백에 들어가게 되면서, 그의 조력자이자 중요한 사건의 키를 가진 인물로 등장한다.

조달환은 영화 ‘보통 사람’, ‘아리동’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을 마쳤으며, 드라마 ‘귓속말’에도 캐스팅돼 2017년의 포문을 열었다. 조달환은 올해 더욱 활발하고 다양한 모습으로 그만의 매력을 드러낼 예정이다.

‘귓속말’ 은 국내 최대의 로펌 태백을 무대로 남녀 주인공이 돈과 권력의 거대한 패륜을 파헤치는 서스펜스 멜로드라마다. 오는 3월 방송 예정.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