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생각’ 탁재훈, 채수빈 욕설 연기 시범에 ‘당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탁재훈, 채수빈/사진제공=MBC '오빠생각' 방송화면

탁재훈, 채수빈/사진제공=MBC ‘오빠생각’ 방송화면

채수빈이 연극으로 다져진 연기력을 뽐냈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오빠생각’에서는 채수빈이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이날 채수빈은 연극 대사 중 기억 나는 대사가 있냐는 질문에 “데뷔작에서 했던 대사가 기억나는데 욕설이라…”라고 말했다.

이어 채수빈은 탁재훈에게 직접 욕설이 섞인 대사를 던졌고, 몰입도 높은 연기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갑작스러운 욕설에 탁재훈은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