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적’ 아역 이로운 “윤균상 닮은 꼴? 영광이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서막' 윤균상, 이로운 / 사진제공=MBC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서막’ 윤균상, 이로운 / 사진제공=MBC

‘역적’ 배우 윤균상과 그의 아역을 맡은 이로운이 닮은 꼴 외모를 자랑했다.

27일 오후 MBC에서는 새 월화드라마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서막(이하 역적)’이 방송됐다.

‘역적’에서는 주인공 홍길동의 성인 역으로 윤균상이, 어린 길동으로 이로운이 열연한다. 두 배우는 방송 전부터 닮은 꼴 외모로 화제를 모았다.

이에 대해 이로운은 “영광이다”며 “그런데 우리 할머니는 제가 더 잘생겼다고 한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