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이니 “아동복 모델에 키즈랜드 제안까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가수 혜이니가 아동복 모델 제안을 받았다고 밝혔다.

혜이니는 25일 오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 스타’에서 “키 158cm에 몸무게는 36kg이다. 아동복 모델 제안을 받은 적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자동차를 타고 안전벨트를 하지 않았는데 경고음이 울리지 않더라”며 “36kg 이상이 돼야 울리는지, 가방을 올려놓으니 그제야 경고음이 울렸다”고 회상했다.

혜이니는 또 “호텔 안내데스크에 ‘심심한데 주위에 놀 수 있는 곳이 없나’라고 물었는데 ‘키즈랜드’를 추천해줬다”고 설명해 주위를 웃게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