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원부터 신효범까지, 설특집 ‘듀엣가요제’ 출격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설특집 '듀엣가요제' 라인업 / 사진제공=MBC

설특집 ‘듀엣가요제’ 라인업 / 사진제공=MBC

설특집 ‘듀엣가요제’가 역대급 무대를 예고했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MBC ‘듀엣가요제’에는 더원, 윤민수, 이영현, 소찬휘, 박완규, 신효범, 김도향 등 실력파 가수들이 총출동할 예정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설특집으로 꾸며지는 ‘듀엣가요제’는 지난 추석 특집과 마찬가지로, 레전드급 선배 가수와 실력파 후배 가수가 세대를 뛰어 넘은 듀엣 무대를 펼치게 된다.

특히 ‘나는 가수다2’의 가왕 출신인 더원이 ‘듀엣가요제’에 첫 도전장을 내밀어 화제인데, 더원은 국내를 넘어서 중국까지 접수해 ‘대륙의 남자’로 불린다. 더원은 한국 가수로서는 최초로 중국판 ‘나는 가수다’에 출연, 큰 인기를 얻으며 활발한 중국 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런데 더원은 듀엣 무대를 앞두고 “파트너에게 묻어가겠다”고 선언할 정도로 파트너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내 과연 어떤 실력파 후배와 듀엣 무대를 펼치게 된 것인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더원은 말 그대로 ‘미친 가창력’을 선보였다고 하는데, 제작진 등에 따르면 MC와 패널들이 말을 잇지 못하게 만들 정도로 어마어마한 무대를 선보여 스튜디오를 압도했다는 후문이다.

이날 ‘듀엣가요제’에는 더원을 비롯해 데뷔 47년차 ‘소울 대부’ 김도향과 ‘애절 발라드’의 대명사 윤민수, ‘파워 보컬’ 신효범과 ‘폭풍 성량’ 이영현, ‘카리스마 디바’ 소찬휘와 ‘국민 로커’ 박완규가 도전한다.

더원과 실력파 후배 파트너가 펼치는 압도적인 무대는 27일 금요일 오후 9시 20분 ‘듀엣가요제’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