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돈나’ 권소현, ‘미쓰백’으로 돌아온다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권소현

권소현

‘마돈나’ 권소현이 영화 ‘미쓰백’(감독 이지원, 제작 영화사배)의 출연을 확정지었다.

‘미쓰백’은 실화를 모티브로 한 작품으로 참혹한 세상에 맞서 소녀를 구원하려는 여자와 그 여자를 지키고자하는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 단편영화 ‘그녀에게’로 해외 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은 이지원 감독의 첫 상업 작품이다.

권소현은 극 중 주인공 한지민의 상대역인 주미경 역을 맡아 섬뜩한 카리스마는 물론, 파국으로 치닫는 한 여자의 모습을 현실감 넘치게 그릴 예정이다.

권소현은 2007년 뮤지컬 ‘뷰티풀 게임’으로 데뷔, ‘헤어스프레이’, ‘그리스’, ‘노래하는 샤일록’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이후 영화 ‘마돈나’를 통해 연기 영역을 넓힌 그는 남다른 연기 실력으로 충무로에서 주목받고 있는 여배우다.

‘미쓰백’는 캐스팅이 마무리 되는대로 2월 초 크랭크인 예정이며, 올 하반기 극장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