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시티 예체능 프로젝트’ 재빈X다원, 깔끔하게 골인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그룹 바시티 / 사진=MBC뮤직 '바시티 예체능 프로젝트' 캡처

그룹 바시티 / 사진=MBC뮤직 ‘바시티 예체능 프로젝트’ 캡처

신인그룹 바시티 재빈과 다원이 축구 실력을 뽐냈다.

19일 MBC뮤직을 통해 방송된 ‘바시티 예체능 프로젝트’에서는 국가대표 선수 김진수가 바시티의 축구 코치로 나섰다.

김진수는 “공을 넣은 멤버와 그렇지 못한 멤버들끼리 팀을 나누겠다”고 말했다. 이에 멤버들이 차례로 골대 앞에 자리를 잡았다.

재빈은 가볍게 몸을 날려 골인에 성공했고, 이어 도전한 다원 역시 깔끔하게 골을 넣었다. 김진수 선수와 같이 왼발잡이인 키드는 선수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으나, 실패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