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박해수-류승범 ‘연극 ‘남자충동’ 엄지척’

[텐아시아=조준원 기자]배우 박해수와 류승범이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CJ아트지 대학로점에서 열린 연극 ‘남자충동’ 연습실 공개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박해수,류승범,남자충동

배우 박해수와 류승범이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CJ아트지 대학로점에서 열린 연극 ‘남자충동’ 연습실 공개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극 ‘남자충동’은 가부장으로 대표되는 ‘상남자’에 대한 판타지를 실현하는 과정에서 드러나는 폭력성과 파의 과정을 그린 연극이다,

‘남자충동’은 장정 역에 류승범, 박해수가, 아버지 이씨 역엔 손병호, 김뢰하가, 어머니 박씨 역엔 황영희, 황정민이, 동생 유정 역엔 전역산이, 막냇동생 달래 역엔 송상은, 박도연이, 단단 역엔 문장원 등이 출연하며 오는 오는 2월 16일부터 3월 26일까지 대학로 TOM에서 공연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