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유리, 악플러 고소… “더 이상 방치할 수 없다 판단”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조슬기

성유리 /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성유리 측이  악플러(특정인) 고소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성유리의 소속사 에스엘이엔티는 19일 “지난 3일 성유리에 대해 악의적인 게시물과 댓글을 지속적으로 게재하며 비방을 일삼고 있는 악플러를 강남경찰서에 명예 훼손 및 모욕죄, 허위사실 유포죄로 고소장을 접수하였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에 고소한 악플러는 성유리 관련 기사 및 특정 온라인 사이트, 개인 SNS 등에 상습적인 악성 댓글과 비방성 글들을 올려 배우의 명예를 훼손시켰으며, 악의적인 허위 사실을 유포시킴으로 온라인 상에서 부정적 여론 분위기를 조성해왔다”며 “배우 당사자뿐만 아니라 성유리와 가까운 지인들에 대한 무분별한 비방으로도 이어져 정신적인 피해를 주고 있으며, 이와 같은 행위가 반복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 동안 성유리는 악성 댓글은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연예인으로서 감수할 부분이라고 생각해 오랜 시간 인내해왔으나, 그 수위가 갈수록 높아지고 또한 집요해지고 있어 이를 더 이상 방치할 수 없다고 판단, 소속 배우 보호 차원에서 당사에서는 법적 대응을 하게 되었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에스엘이엔티는 상습적이고 악의적인 글들로 성유리에게 피해를 안겨주고 있는 악플러와 관련해 강경하게 대응해 나갈 것이며, 앞으로 이와 같은 일이 생기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