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시마타 료, 내한공연 게스트 공개..비아이지 벤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비아이지 벤지/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비아이지 벤지/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그룹 비아이지(B.I.G) 벤지가 일본의 음악감독 요시마타 료의 단독 콘서트 무대에 오른다.

17일 공연 주최 측은 “오는 3월 5일 개최되는 ‘요시마타 료 단독 내한 공연’에 벤지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다”고 전했다.

줄리어드 음대 출신으로 화제를 모은 벤지는 tvN ‘언제나 칸타레2’에서 수준급의 실력을 갖춘 인재로 인정받았다. 또 SBS ‘인기가요’의 스페셜 무대는 물론, ‘SAF 가요대전’에 출연해 헨리와 듀엣 바이올린 연주로 오프닝 무대를 꾸미는 등 바이올린 연주자로서도 이목을 끌었다.

특히 벤지는 이번 공연에서 요시마타 료와 호흡을 맞추는 무대를 준비했다고 밝혀 두 사람의 시너지 효과에 기대가 모아진다.

요시마타 료의 단독 내한 공연은 오는 3월 5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최되며, 앞서 오는 24일 쇼케이스를 무대를 가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