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위’ 조우종, 이현우 몰카 위해 열연..”결혼할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 방송화면 캡처

전직 아나운서 조우종이 몰래카메라를 위해 열연을 펼쳤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에서는 가수 이현우를 속이기 위해 나선 조우종의 모습이 담겼다.

조우종은 이날 평소 친분이 있는 이현우의 몰래카메라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이날 작전은 이현우가 조우종의 여자친구를 소개받는 것으로 시작됐다. 조우종은 여자친구를 두고 “능력있는 친구”라며 “결혼까지 생각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이현우는 진심으로 축하했고, 두 사람의 축가자를 자처했다.

이후 조우종의 여자친구의 전 남자친구라고 주장하는 남성이 등장, 난처한 상황이 이어졌다. 이현우는 이 과정에서 조우종이 여자친구의 사업에 퇴직금의 대부분을 투자했다는 말을 들은 뒤라 우려했다.

상황 파악에 나선 이현우는 조우종이 사기를 당했다고 확신, 계속해서 질문을 던졌다. 아끼는 동생이 난처한 상황에 처했다고 느낀 그는 조우종에게 “잘 알아봐”라며 ‘의리남’의 면모를 제대로 보여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