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민, ‘골든디스크’ 본상…샤이니 민호 대리 수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샤이니 민호 / 사진=JTBC '골든디스크' 방송화면 캡처

샤이니 민호 / 사진=JTBC ‘골든디스크’ 방송화면 캡처

태민이 ‘골든디스크’ 음원 본상을 수상했다.

태민은 14일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31회 골든디스크어워즈(이하 골든디스크)’에서 음반 부문 본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날 태민을 대신해 같은 그룹 샤이니 민호가 대리 수상했다.

민호는 “여러분 저희 막내 태민이가 상을 받았다. 태민이를 대신해서 본상을 받는데 태민이가 너무 감사드리고 더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꼭 전해달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같은 그룹 형으로서 너무 자랑스럽고 많이 의지하게 되는 동생이다. 샤이니 월드한테도 감사드린다”며 “태민아 축하한다”로 마무리지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