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석, 크다컴퍼니와 전속계약 체결..”전폭적인 지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조슬기

서지석/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서지석이 크다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최근 크다컴퍼니에 새롭게 둥지를 튼 서지석은 더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것을 예고했다.

크다컴퍼니 측은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배우로서 입지를 다져온 서지석은 자사가 보유한 체계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과 어우러져 긍정적인 시너지를 작용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연기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지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사랑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서지석은 2001년 KBS2 드라마 시티 ‘사랑하라 희망없이’로 데뷔, 드라마 ‘산부인과’, ‘글로리아’,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 ‘마녀의 성’, 영화 ‘연애의 기술’, ‘그 여자 그 남자의 속사정’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활약했다. 뿐만 아니라 ‘우리동네 예체능’과 ‘정글의 법칙’ 등 에능 프로그램에도 출연하며 끼를 발산했다.

한편,서지석이 합류한 크다컴퍼니는 배우 강성연, 김민정, 박유나, 송옥숙, 심이영, 양정아, 엄현경, 윤서현, 임도윤, 전성우, 조여정 등이 소속된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사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