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림엔터, 2017년 신인 프로젝트 론칭 공식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울림 신인 프로젝트/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울림 신인 프로젝트/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인피니트, 러블리즈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이하 울림)는 2017년 포문을 열며 차세대를 책임질 대규모 신인 론칭 프로젝트를 공식 발표했다.

울림의 신인 프로젝트 ‘W-Project'(가칭)는 1월 중 가동될 예정이다.

이번 신인 프로젝트인 ‘W-Project’는 울림의 새로운 도약과 미래를 보여주며 도전과 변화의 바람을 예고한다. 또한 가요계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뮤지션을 발굴 육성, 2017년도 연내 새 보이 그룹 과 새 걸 그룹 데뷔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그 동안 기존의 리얼리티 프로그램 또는 오디션 프로그램 등을 통해 데뷔하고 예능에서 인지도를 확보하는 공식화된 방식으로 데뷔하며 활동했다면, 이번 울림의 신인 론칭 프로젝트는 이들의 음악성을 먼저 보여줄 계획이다.

프로젝트의 첫 주자로는 신인 보이 그룹과 신인 걸 그룹 메인 보컬이 컬래버레이션 음원을 공개, 첫 스타트를 끊으며 음악 팬들의 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이는 이들의 음악성을 먼저 보여 주겠다는 취지다. 신호탄을 쏠 첫 주자는 이달 말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