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미연 “올해 베이비복스 데뷔 20주년, 뭔가 있을 것 같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꿈꾸는 라디오'에 출연한 트랙스 정모(왼쪽부터)·간미연 / 사진제공=MBC

‘꿈꾸는 라디오’에 출연한 트랙스 정모(왼쪽부터)·간미연 / 사진제공=MBC

간미연이 그룹 베이비복스 데뷔 20주년을 언급했다.

간미연은 지난 7일 방송된 MBC FM4U ‘테이의 꿈꾸는 라디오’의 ‘차트-X’ 코너에 트랙스 김정모와 출연, 추억의 베이비복스 노래로 2시간 동안 함께 했다.

이전부터 베이비복스의 팬임을 밝힌 김정모는 이날 어린 시절 직접 산 베이비복스의 CD와 카세트테이프를 가지고와 팬임을 인증했다.

간미연은 베이비복스의 재결합에 대해 “(재결합) 이야기를 멤버들과 하고 있다. 올해가 베이비복스 20주년이라 뭔가 있을 거 같다. 이지언니가 춤을 추고 싶다고 하는데, 몸이 예전 같지 않아 말리고 있다”고 전했다.

MBC FM4U ‘테이의 꿈꾸는 라디오’는 매일 오후 10시 MBC FM4U(서울/경기 91.9MHz)에서 방송된다. PC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미니(mini)’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