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회현, ‘전지적 짝사랑 시점 시즌3′ 주인공 낙점…’무서운 신예’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여회현 / 사진제공=엘리펀트엔터테인먼트

배우 여회현 / 사진제공=엘리펀트엔터테인먼트

신예 여회현이 웹드라마 ‘전지적 짝사랑 시점 시즌3’에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

6일 소속사 엘리펀엔터테인먼트 측은 “여회현이 ‘전지적 짝사랑 시점 시즌3’에서 주인공인 회현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전지적 짝사랑 시점’은 짝사랑하는 젊은 남녀들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어떤 고민을 하는지 전지적 시점에서 그려낸 웹드라마다.

특히 시즌2의 ‘술의 신’ 편은 국내 웹드라마 중 최고 조회수를 기록했으며 총 조회수는 무려 4천만 뷰에 이른다.

시즌3에서 여회현이 맡은 캐릭터는 찌질하지만 순수한 마음을 지니고 있는 카페 아르바이트생이다.

한편 여회현은 2015년 KBS2 드라마 ‘착하지 않은 여자들’로 데뷔해 tvN ‘응답하라 1988’에서 혜리의 소개팅남으로 출연하여 화제가 된 것을 시작으로 최근 tvN 드라마 ‘기억’, JTBC 드라마 ‘마녀보감’, ‘솔로몬의 위증’, 영화 ‘덕혜옹주’ 등 무려 데뷔 2년 만에 10여 편의 드라마와 영화에 등장한 무서운 신예 배우다.

‘전지적 짝사랑 시점 시즌3’은 오는 16일 첫 방송되며. 매주 3회씩 방송될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