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연기대상’ 박성웅·전효성·성동일·서현, 장르-판타지 부분 특별연기상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2016 SBS 연기대상' 방송화면

‘2016 SBS 연기대상’ 방송화면

특별연기상을 수상자가 공개됐다.

31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 타워에서 열린 ‘2016 SAF SBS 연기대상’에서는 장르 드라마 부문 특별연기상과

이날 장르 드라마 부문 남자 특별연기상을 수상한 박성웅은 “데뷔한지 20년 됐는데 상을 처음 받았다”며 “맨날 방송으로만 봤는데, 자주 와야겠다. 상 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장르 드라마 부문 여자 특별연기상을 수상한 전효성은 “앞으로 더 열심히 하라고 주시는 상으로 알고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판타지 드라마 부문 남자 특별연기상을 수상한 성동일은 “별로 한 것도 없는데, 또 상을 받게됐다”며 “연기 잘 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판타지 드라마 부문 여자 특별연기상을 수상한 서현은 “자리에 함께 하는 것만으로도 영광인데 상을 받게되어 영광이다. 정 많고 따뜻한 배우분들을 만나서 행복했다”며 “고생하신 모든 스텝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